아슬아슬(Breathtaking) Lyrics 솔직남녀 ※ Mojim.com
Mojim Lyrics
> > > >

솔직남녀



Lyrics
Album list
Related Video

솔직남녀

아슬아슬(Breathtaking)

Lyricist:이결
Composer:이결、2%
Arranger:2%

그러니까 그렇게 하는 게 아냐
더 가까이 와봐 아니 더 가까이
숨소리가 서로 코에 닿게
더 가까이 좀 더 가까이

모르는 게 아냐 부끄러워서
보는 눈도 이렇게 많은데
자꾸 그렇게 하면 나 변할 거야
보여줄 거야 나도 할 수 있다고

닿을 듯 말 듯 한 우리 둘 사이
아슬아슬한 줄다리기처럼 알 수 없게
왔다 갔다 줄까 말까 고민하는 사이
다 알 것 같으면서 모르겠어
알듯 말듯 한 우린 아직까지
조금은 어색한
이제 막 걸음을 걷는 사이

언제까지 손만 잡고 다닐 건데
왜 자꾸만 나를 밀어내는 건데
너는 마치 보름달 같아 날
또 변하게 자꾸 변하게

Find more lyrics at ※ Mojim.com
너만 보면 자꾸 숨이 빨라져
나도 나를 말리기 힘들어
이러다 나도 너처럼 변할 거야
보여줄 거야 나도 할 수 있다고

닿을 듯 말 듯 한 우리 둘 사이
아슬아슬한 줄다리기처럼 알 수 없게
왔다 갔다 줄까 말까 고민하는 사이
다 알 것 같으면서 모르겠어
알듯 말듯 한 우린 아직까지
조금은 어색한
이제 막 걸음을 걷는 사이

서로의 처음이라 어렵겠지만
같은 마음으로 걷다 보면 우리
둘이 같이 달로 떠날 거야

닿을 듯 말 듯 한 우리 둘 사이
아슬아슬한 줄다리기처럼 알 수 없게
왔다 갔다 줄까 말까 고민하는 사이
다 알 것 같으면서 모르겠어
알듯 말듯 한 우린 아직까지
조금은 어색한
이제 막 걸음을 걷는 사이




Previous Page
Mojim.com
Mojim Lyrics